[2020 가을 세이레 축복새벽기도회 13] 다비다(도르가): 자신이 베푼 사랑으로 살아난 여제자(행9:32~43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