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수요예배] 어리석은 한 청년의 오해 _ 눅 12:13-21